조회 : 292

홀로가는 배


BY 초은 2020-06-02

어차피
인생은 홀로가는 것을
거친 풍랑에  부딪히며
돛단배  노 하나 걸고
바람따라
그리
떠나는 것을
그  누구도  함께  갈 수 없는
홀로 가야 하는   길인  것을
무엇이 욕심이 나랴
그저
한때  머물다 가는  자리인  것을
미련도
아쉬움도  부질 없는  것
길고 긴  항해가 끝나갈  쯤
나루터에   다다르면
돚도내리고  고된   긴  여정도  끝나는  것을
어차피
세월이 지나면
사람들속에  내  기억 조차도  사라지는 것을
그저
그리  가야하는 것을 ᆢㆍㆍ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