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작가

이슈토론
도서 정가제 유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배너_03
친구끼리도 말 못하는 이야기

조회 : 185

홀로 가는밤


BY 초은 2020-05-23

어둠이  짙어  갈수록
적막한 밤은  깊어만 갑니다
 그리
불어대던 바람조차 찾아들지  않는 밤
저  멀리  울어대는  개구리  소리만
요란하게  울림으로  메아리처럼  퍼져가고
검게 그을린 하늘은
비라도 내릴듯이
더욱더  검게 짙어지고  있습니다
아무도
칮아들지 않는   밤
언제나

그랫듯이    
오늘도  
홀로    이 밤을   지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