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작가

이슈토론
여러분들은 초,중학교 아이들의 화장 어떻게 보이 시나요?
배너_03
친구끼리도 말 못하는 이야기

BY 마가렛 조회 : 479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

사람들은 하루아침에 꽃이 피었다고 말하지만
어느 날 갑자기 떠오른 별이라고 말하지만

사람들은 하루아침에 그가 변했다고 말하지만
어느 날 갑자기 그가 무너졌다고 말하지만

꽃도 별도 사람도 세력도
하루아침에 떠오르고 한꺼번에 무너지지 않는다

조금씩 조금씩 꾸준히 나빠지고
조금씩 조금씩 꾸준히 좋아질 뿐

사람은 하루아침에 변하지 않는다
세상도 하루아침에 좋아지지 않는다

모든 것은 조금씩 조금씩 변함없이 변해간다

- 박노해 시집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 중에서 -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