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8,446

애기똥풀과 안도현님의 애기똥풀


BY 세번다 2024-04-16

애기똥풀과 안도현님의 ..아직 꽃대가 많지는 않고 잎이 무성 합니다
이제 곧 무성이 노랑색 꽃이 피고 여름이 지나도 한참을 필 꽃입니다
양지바른 곳을 무척 좋아하는 꽃이죠
이틀전에  편의점 가다가 찍은 사진인데 제법 이르게 핀 꽃이죠
이 꽃을 보면 안도현님 시가 생각 납니다

        애기똥풀

                                 안도현

나 서른다섯 살 될 때까지

애기똥풀 모르고 살았지요

해마다 어김없이 봄날 돌아올 때마다

그들은 내 얼굴 쳐다보았을 텐데요


코딱지 같은 어여뿐 꽃

다닥다닥 달고 있는 애기똥풀

얼마나 서운했을까요


애기똥풀도 모르는 것이 저기 걸어간다고

저런 것들이 인간의 마을에서 시를 쓴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