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작가

이슈토론
회사물품을 구매하고 적립금을 개인적으로 써도 된다고 생각하시나요?
배너_03
친구끼리도 말 못하는 이야기

조회 : 223

구월 이십일 일


BY 초은 2021-09-02


구월 이맘때쯤이면  
어김없이  찾아 들어와

가슴을  할키고는
며칠을  머물다가
언제  그랬냐는 듯  무심하게  지나쳐간다
아무일 없다는 듯이
화려한 고급  세단에  번쩍이는  장식
어깨에 잔득  힘이 들어간  모습 앞에
내  초최한 모습  
검게  그을린  얼굴  
감각을 잃어버린  옷 매무새
그 무엇하나
보잘 것 없는  촌부
해마다 찾아드는 이때쯤이면
갈곳을 잃고  헤매어 돈다


 내가 삶을  잘 못 살아온 건 아닌지
바보처럼  산 것은  아닌지
후회도  해봅니다
친구들이  부럽기도 하고
때로는
친구들이  장난이라고  툭 던진
가벼운 말에  마음 아프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