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작가

이슈토론
한의사의 의료기기 사용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배너_03
친구끼리도 말 못하는 이야기

조회 : 4,000

11월22일-살찌기 딱 좋은 계절


BY 사교계여우 2022-11-22

11월22일-살찌기 딱 좋은 계절
 
 

 


 

ㅅㅇ1.jpgugcCAJ6FMEA.jpg

“손이 가요, 손이 가∼.


 

 
ugc.jpg
ㅅㅇ2.jpg


○○○에 손이 가요.”



 

 
 
 
ㅅㅇ4.jpg
ugcCAE82ZU9.jpg


살찌기 딱 좋은 계절이다.


 

 
ㅅㅇ3.jpg
 
날이 추우니 괜스레 허기지고 입이 심심하다.


 

ㅅㅇ5.jpg
ugcCASBO47P.jpg
ugcCANYA4Z3.jpg
 
 특히나 오늘같은 주말에는


 

 ugcCAFAT9MJ.jpgugcCA1C5XGB.jpg


따뜻한 방에 앉아 손에 잡히는 대로 먹게 된다.




 

 


 
ugcCA5G3UZ5.jpg
ugcCAXRKS3N.jpg


그래서일까.
겨울은 우리의 허기진 손에 귤을 주었다.


 


먹기도 쉽고, 비타민C가 풍부해
추위로 지친 몸에 원기를 준다.





 

ugcCAIP0RLU.jpg


남은 귤껍질은…?


 


지방분해효소가 있어 차로 끓여 마시면
 다이어트에 좋다고 한다.





 


삶이 팍팍해도
피부는 촉촉히 해주는것이 좋다.




 


날씨가 차고 건조하면 피부는 괴롭다.
수분을 빼앗겨서다.




 


 찬바람에 급감한 땀과 피지 탓에 피부는 메마르다.
실내 안팎의 큰 온도 차도 피부 건조의 주범이다.



 


귀찮다고 방치하면 잔뜩 땅긴 피부는
잔주름이 돼 앙갚음을 한다.



 


세안이나 샤워 후 로션을 발라 주는 게 필수.

 
 


 


물과 채소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오늘도 전국이 춥고 건조한 날씨.



 


피부만큼이라도 촉촉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