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작가

이슈토론
시청자 입장에서 TV시청 시 중간광고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말씀해주세요
배너_03
친구끼리도 말 못하는 이야기

조회 : 122

12월14일-입에 들어가는 게 많은 연말


BY 사교계여우 2019-12-14

12월14일-입에 들어가는 게 많은 연말


 

 

ugcCAXOMYRU.jpg
ugcCABJWVBT.jpg
ugcCA2HOKBJ.jpg
ugcCA7ESMIN.jpg

비만클리닉이 가장 바빠지는 때는




 

ㅂㅁ3.jpg
ugcCAYKPXQV.jpg
ugcCA1P28XJ.jpg
겨울철이다.




 

 
ugcㄴㅇ.jpg
ugcCACKITK0.jpg
ugcCAE4LFCE.jpg

 

대부분의 환자는


 

ㅂㅁ2.jpg

 

 “가을까진 잘 유지했는데…”라며

 

 ugcCAQV9KZZ.jpgugcCA7MD3OO.jpg

 

푸념을 늘어놓는다.





 

ㅂㅁ1.jpg
ㅂㅁ4.jpg
ugcCAM4Z4AH.jpg
ugcㅂㅁ.jpg

 

몸은 잔뜩 움츠렸는데,
입에 들어가는 것은 많다.




 

 
ugcCAYF6IJW.jpg
ugcCALJS2XE.jpg
ugc.jpg

 

연말 모임은 사람을 가만 놔두지 않는다.






 

ugcCADFF52C.jpg
ugcCAE4VS4H.jpg
ugcCAXHCL90.jpg

 

몸 생각해
안주용 과일도 가려 먹는 센스.

 

ugcCABZGC52.jpg
혈당지수 높은 음식은
 빨리 흡수돼 배가 금방 고파진다.





 

ugcCAAYGN2Y.jpg
ugcCAO8YM6Y.jpg

 

바나나, 포도 말고



 

ugcCA8FC3OF.jpgugcCAH0TTQ4.jpgugcCAA6K456.jpg

 

키위, 레몬 같은


 

ugcCAWQTV13.jpg
ugcCA2C9MRQ.jpg

 

신맛 나는 과일을 집자.




 

ugcCASF7AU7.jpg
ugcCA4A0MV7.jpg

또 당도가 높아 설탕수박이라고 불리는 수박과
GI지수가 높은 참외대신


 

 
 
ugcCA7UOV1V.jpg
ugcCAEPSDWM.jpg
ugcCAVA1JI7.jpg

 

칼륨이 많아 하체비만에 좋은 감,
배불리 먹어도 칼로리 부담없는 토마토,
섬유질이 풍부한 배를 선택하자.


 

 

ugcCAVYU1Y2.jpg

 

그나저나 귤을 보니 겨울이 실감난다.


 

 
 
ugcCAEVEEC5.jpg
ugcCAWL5DOR.jpg
ugcCAIZCDV2.jpg

 

 노점 좌판에 반질반질 널려 있는
귤을 보니 겨울이 실감난다.



 

 
 
ugcCAUBNZ4Q.jpg
ugcCATN73PS.jpg
ugcCA9T3KRB.jpg

 

감기로 진이 빠진 사람들에게
귤은 사과의 8배나 되는 비타민C를 준다니
참 고마운 녀석이다.



 

ugcCA8Z4N60.jpgugcCAOM5LRX.jpg

 

인터넷 요리관련 커뮤니티에선
귤을 이용한 만개의 레시피들이 식욕을 돋운다.



 

 
ugcCAJOOT4B.jpg
ugcCA3SNBL1.jpg
ugcCAUMXZG3.jpg

 

 귤의 노란빛을 내는 베타클립톡산틴이라는 색소는
항암, 항바이러스 효과까지 있다니 신통방통하다.



 

ugcCA6QQ3MS.jpg
ugcCAQJOS90.jpg
ugcCAJQEBTZ.jpg

 

손톱에 노란물 들어도
귤까는 재미는 쏠쏠하다.



 

ugcCAWO58AM.jpg
ugcCAH748UK.jpg

 

하지만 중간 크기의 귤 너덧 개만 먹어도
밥 한 공기 열량이다.


 

 

 
ugcCAUEE3CT.jpg
ugcCAMO9BK4.jpg

 

당도가 높아 쉽게 살이 찌는 대표주자이니
과도한 귤사랑은 피해 주시라.